관람후기


공지사항자주묻는질문예약안내관람후기주변관광지주변숙박시설


 

관람후기

 


관람후기 목록

평강랜드에서

페이지 정보

김 건곤 19-03-13 16:47 474회 0건

본문

평강랜드에서

 

 

버려진 나무을 따라가니 생명이 있고

생명을 따라가니 평강이 있어

 

찾아와보니 숲이고 물이요

들어가니 새이고 빛이다

다가서서 평강은

빛을 인용하고 꽃이다.

 

저 꽃들, 포르르한 이파리

얼마나 새로운 눈이던가

눈 속에 태어난 초목이

토마스담보 앞에 모였다.

 

잎이 가지를 가지는 나무를

나무는 뿌리를 의심치 않으며

꽃을 피워 향기를 내듯이

 

이 반가운 거인의 웃음은

너에게 무엇이고 싶은가요

숲이든, 물이든 새가 되든

조그마하고 낯선 꽃이어도

내게는 살아내는 빛이 되어

 

바위를 깎듯이 마음을 바로세우고

모난 돌을 씻듯이 편안한 세상이네.

 

2019.03.13.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